회사의 영업활동의 결과로 생긴 순이익 상여나 배당등의 형태로 사외에 지출을 하지 않고 사내로 유보 적립한 이익을 기반으로 하는 적립금을 이익잉여금이라고 합니다.실질적으로 사용하지 못하는 개념으로의 금액으로 생각을 하는 금액 입니다. 미처분 이익잉여금은 기업 비상장 주식의 가치를 높이고,순자산의 가치를 상승시켜 주식 이동시 과도한 세금이 부과되므로 과도하게 쌓이지 않도록 해야합니다.
개인재산이 부동산인지 현금인지에 따라 발생하는 세금의 액수가 다르며,가장 무난한 방법이나 대표의 자산이 줄어듦으로 선호도는 낮다. 개인재산의 대표이사 가지급금 처리에 있어서는 전문가의 상담을 통해 손해 여부를 미리 판단해보는 과정이 필요하다.
상속.증여세법은 중소기업의 원활한 승계를 위해 가업상속공제라는 명목으로 상속재산 중 가업승계 재산의100%를 공제 합니다. 즉 요건에 맞는 가업상속에는 상속세를 전혀 과세하지 않겠다는 정부의 의지 입니다. 그러나 그 요건이 많이 까다롭기 때문에 상속개시 대략 10년 전부터 면밀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중소기업의 지식재산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 특허절차에 대한 조세지원이 없는 현실. 특허 절차는 복잡하고 많은 비용이 소요됩니다. 상대적으로 영세한 중소기업의 경우 특허 비용을 무시하기 어려운 상황도 있습니다.
​회사를 운영하다보면 예상치 못한 경영상의 다양한 문제와 직면하게 됩니다. 이것을 해결하기 위한 첫단계로 그 문제가 정관에 어떻게 명시되어 있는가 확인해야 합니다. ​정관은 회사의 개정된세법과 현재상황을 반영하면서 동시에 임원의 급여,배당,퇴직금을 회사의 대표와 주주의 이익을 동반 실현할 수 있는 내용으로 관리되고 경우에 따라서는 수정이 되어야 합니다.